여성가족뉴스

HOME > 열린공간 > 여성가족뉴스

설․대보름 맞아 문화행사 ‘풍성’

작성자 광주여성재단(admin)
기관명 광주광역시

설․대보름 맞아 문화행사 ‘풍성’
- 국립광주박물관․시립민속박물관․전통문화관 등 민속․체험행사 운영
(문화예술진흥과, 613-3480)

○ 민족 최대 명절인 설날(2월16일)과 농사의 시작을 의미하는 ‘정월대보름’(3월2일)을 맞아 민속놀이 체험행사가 시내 곳곳에서 펼쳐진다.

○ 광주광역시는 오는 설맞이 기간(2월13일~18일)과 대보름 행사 주간(3월1~3일) 기관과 자치구, 마을별로 30여 개의 문화행사가 열린다고 5일 밝혔다.

○ 먼저,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은 연휴 기간(2월15일~18일) 무술년테마전 ‘아시아의 개’ 전시와 어린이문화원일대에서 ACC 설맞이 한마당 ‘혼자놀개’, ‘같이놀개’라는 행사를 마련해 각국의 민속놀이를 체험할 수 있는 장을 펼친다.

○ 국립광주박물관도 연휴 기간(2월15일~18일)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30분까지 ‘2018 설맞이 우리문화 한마당’을 진행한다.

○ 광주시립민속박물관에서도 같은 기간 3년의 풍파를 막아준다는 부적 ‘삼재부(三災符)’와 만사형통을 염원하는 ‘십이지신문양’ 찍기 등을 체험할 수 있는 ‘설맞이 민속문화 한마당’을 운영한다.

○ 박물관 개관 시간 야외마당에서는 굴렁쇠와 윷놀이, 딱지치기, 제기차기, 팽이치기, 투호놀이 등 온가족이 즐길 수 있는 민속놀이 체험이 진행된다.

○ 광주전통문화관에서는 17일 오후 관람객들을 위한 전통국악공연, 부럼나누기, 널뛰기, 투호, 제기차기 등 다양한 민속놀이 체험 마당을 연다.

○ 또한 정월대보름을 맞아 동구 지산동, 용산마을, 서구 풍암동신암마을, 덕흥마을, 남구 노대마을, 덕남마을, 광산구 쌍암공원 등에서는 한해 동안 마을의 화합과 안녕, 무사함을 기원하는 당산제와 민속행사가 열린다. <끝> 

 

※붙임 <첨부파일>

 

이전글/다음글

게시판 리스트
구분 제목 등록일
이전글 2018년 광주광역시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 2018/05/16
다음 고용행정 통계로 본 ‘18.1월 노동시장 동향 2018/02/12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